[태국, 방콕] 무앙 깨우 골프 코스 (Muang Kaew Golf Course) 후기

안녕하세요. 버디버디즈 여러분!

오늘은 태국 방콕 인근의 골프장중 한국인들에게 인기가 많은 코스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이미 제목에서 보셨겠지만, 무앙깨우 골프장입니다.

무앙깨우 골프코스

무앙 깨우 골프 코스 (Muang Kaew Golf Course, www.muangkaewgolf.com)는 1993년에 오픈한 무앙깨우 골프 코스는 10년 이상 된 방콕에서는 전통있는 골프장으로 한국과 일본 사람들이 많이 찾는 골프장입니다. 페어웨이 잔디는 양잔디로 관리를 잘하여 상당히 포근한 느낌이며 코스 또한 백돌이분들에게도 다소 여려움이 예상되는 경기장으로 기억됩니다. 숏컷이 가능한 Par-Five 홀과 레이크를 뛰어넘는 Par-Four 홀들과 같은 다양한 18개의 홀들이 경기의 흥미를 유발하기에 충분했습니다. 무엇보다 방콕에서 30km 안쪽의 거리와 교통, 그리고 무엇보다 중요한 그린피가 저렴하여 편안하게 다녀올 수 있는 경기장이라고 생각합니다.

무앙깨우를 선택한 이유

앞서 말씀드린 바와 같이 가격과 거리였습니다. 방콕시내에서 택시로 30분내 위치하고 가격 또한 6만원대로 1인 플레이어에게는 최적의 조건이었습니다. 이른 아침 (5시30분 출발)하여 6시 5분 경에 도착하여 카운터로 가서 체크인을 하고 나왔는데, 벌써 캐디분이 카트를 끌고 나와 있어 당황하였습니다. 클럽세트는 2가지 선택이 가능합니다. 캘러웨이 (1,000바트), 테일러메이드 (1,500바트)로 고를 수 있습니다. 잠깐 테일러메이드로 고민을 하였으나, 클럽의 상태는 대동소이하여 클럽에 많은 돈을 지불하고 싶지 않아 1,000바트짜리로 선택하였습니다.

동남아의 특징답게 골프 매장내에 체크인 카운터가 존재합니다. 골프웨어는 어디든 비싸네요 ㅠㅠ

카운터에서 오늘의 경기를 위해 체크인을 하고 카운터 뒷편에 있는 2종의 렌탈클럽을 보여주네요. 살짝 고민했지만, 역시 가성비로 쳐야한다는 생각으로 기본으로 렌탈을 합니다. 아침식사를 할만한 곳을 주변에 찾지 못해 클럽하우스내에 라운지로 이동합니다.

이른 아침이어서인지 한국인? 일본인?으로 보이는 한 분이 막 식사를 마치는 찰나에 들어갔습니다. 아침부터 태국음식을 시키기 보다는 어메리칸 브렉퍼스트를 시켜봅니다.

” 태국음식은 낮에도 먹으니 구지 ㅠㅠ ㅎㅎ.”

계란 후라이 2알, 야채, 햄, 그리고 토스트가 등장합니다. 커피와 주스가 나와서 커피는 테이크아웃으로 아이스를 시켰네요. 아~ 떨려. 사실 경기에 임함에 떨리기보다는 태국에서 치는 첫 골프라 어떤 일이 벌어질지 모른다는 생각에 떨림이었네요. 같이 오기로 한 동반자가 허리부상으로 조인을 못해서 ㅠㅠ

식사를 마치고 나오니 입구에 캐디분과 렌탈한 클럽, 그리고 카트가 저를 대기하고 있었습니다. 1인 플레이의 장점이 여기서 나오는듯 합니다. 캐디분과 간단한 인사를 하고 코스로 이동합니다. 아직은 그렇게 덥지 않았습니다.

생전 보도 못한 클럽세트를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캘러웨이에서 나오는 드라이브임은 맞는거 같은데, 관리 상태나 캐디백 수준은 역시나 이놈 저놈 쓰는 클럽인 것은 분명합니다. 그래도 오늘 한번 잘 지내보자라는 말은 속으로 하고 출발해 봅니다.

역시나 첫 티샷은 언제나 떨립니다. 게다가 렌탈한 클럽이기에 나에게 맞을지도 걱정이되고요. 무념무상의 첫 티샷을 합니다. 결과는 “나이스 샷~~~~” 캐디분의 힘찬 목소리와 함께 출발하였습니다.

몇 번홀 다음에 나오는 그늘집 인지는 기억이 나지 않지만, 그늘집에서 항상 얼음과 레드불을 주문해서 먹었네요. 역시 중반이후부터 더위가 느껴지기 시작합니다. 매너상 캐디님도 하나? 사준다 했더니, 배고프다면 컵라면을 먹네요 ㅎㅎ

1인 플레이의 위용!

역시나 앞팀에서 1인 플레이하는 저를 위해 본인 차례를 양보하여 주네요. 파 3홀인데 빠르게 샷을 하고 어프로치 하고 홀컵에 나오면서 “캅쿤캅”을 연신하면서 다음홀로 이동했습니다.

이렇게 저렇게 18홀을 마무리하고 나니, 오전 10시가 조금 넘었네요. 이떄 고민을 하게 됩니다. 라운딩하는 날씨는 더웠지만, 너무나 쾌적하고 재미나게 진행을 했기에 이른 시간에 귀가를 하기도 그렇고 해서 18홀을 추가하여 36홀을 돌았네요.

총평

스코어는 그리 좋지 않았지만, 문제점, 연습하고 있는 스윙모션 등을 해볼 수 있어 무척이나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동반자가 안 온게 더 좋은 결과?를 만든게 아닌가 합니다. 36홀을 돌았기 때문이기도 하고 추가 18홀을 하자고 했을 때 동반자가 거절하면 그대로 집으로 가야하기 때문이죠. ㅎㅎ

무앙깨우 골프장 정보

  • 홈페이지 주소: www.muangkaewgolf.com
  • 주소: 52 Moo8 Bangna Trad Hihgway Km.7.7, Bangkaew, Thailand
  • 전화: +66-2-740-2995, +66 (0) 2740 2694-700
  • 부대비용: 클럽렌탈 1,000(Callaway) / 1,500 (Taylormade)바트, 골프화: 200, 우산: 100바트
  • 티업시간:
    – 주중 : 1부, 2부 06:14 ~ 14:00
    – 주말 : 1부 06:14 ~ 08:20 / 2부 11:14 ~ 13:20
  • 꿀팁
    1) 사전에 몽키트레블(https://thai.monkeytravel.com/user/product/product_info.php?product_id=992654352)에서 예약하고 확정 받고 계산하고 갑니다. 현장보다 에이전트 가격이 더 좋습니다. 카운터의 멤버 가격표로 요청을 하였으나, 에이전트 가격이 더 좋다고 직원이 안내를 해줍니다.
    2) 카운터 여직원들이 어느 정도 영어소통이 가능합니다.
    3) 일찍가면 일찍 칠수 있습니다. (주말제외)
  • 그린피 및 가격표

Leave a Comment